zzillux

사진이 무서워졌다.
와이프 요즘 아들 MJ군 카우느라 고생하는 와이프입니다. 몇년만의 포스팅!
사진 사진...
내 뷰파인더안에... 여행의 풍경이 없다... 요즘에는 오직 이녀석만이 있을 뿐이다... ------------------------------------------------------------------------------------ 10일 후에 백일이에요~~~
나를 살아있게하는... 세상에 자신의 존재를 알린지 며칠만에... 아직 녀석 이름도 지어주기 전에 병원에 입원해있다... 그래도 아빠를 알아보는듯... 쳐다보는 모습에... 세상에 나를 닮은 누군가가 있다는것.... 즐거운 일이죠?
초원의집 언덕위에...
터키... 사람. ------------------------------------- 이스탄불, 터키.
터키.... 터키... -------------------------------------------------- 출장중에...
사람들... 다양한....
빙글빙글... 돌아가는 계단. ---------------------------------------------- 바티칸미술관
산 산...
가을.... 와이프가 어느새 임신 7개월로 접어들었다... 이제는 어느정도 배도 나오고... 뱃속에 아이는 항상 잠자기전 아빠에게 자신의 존재를 알린다... 발로 통통 차고... 앞으로는 예쁜 사진만 찍어야겠다... (10월의 마지막날 해이리에서... 황인용아저씨가 운영하는 카메라떼 앞에서...)
프로젝트 넷. 현재 까지 절반의 성공? -------------------------------------------------------------------- 트라팔가 스퀘어, 런던, 영국
프로젝트 셋.(컬러) 계속되는 프로젝트.... 현재까지 절반의 성공? ------------------------------------------- 베네치아, 이탈리아
프로젝트 두울.. 계속됩니다.
프로젝트 하나... 프로젝트 실행중... ---------------------------- 바티칸,로마,이탈리아.
루브르박물관... 모나리자를 만나기 위해 수많은 사람들과 몸싸움을 해대던 그 곳!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