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ration blue

paid vacation.. http://blog.naver.com/jeffu
쉼.. by operation blue with SONY A6500 & E 24mm F1.8 ZA at cheongsapo, Haeundae
아침 포구.. at 청사포 by operation blue with iPhone7 RED
에뜨.. ^^ 우리 아들.. ^^ taken by puella
sora 술 한잔 한 날이었나..? 약간 느즈막히 일어나 보니 삐죽히 열린 창 사이로 파란 하늘에 구름이 흘러간다.. 이어폰으로 음악을 들으며 그저 하염없이 떠다니는 구름을 멍하니 바라보고 있어도 좋은.. 오랜만의 편안함..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IXUS 65
wedding.. 참 알다가도 모를게 사람의 인연이다.. 난 솔직히 두 사람이 어떤 시간들을 보내고 이런 자리를 갖게 되는건지 자세히는 모른다.. 하지만 한 가지 확실한건 10년전부터 그는 그녀에 대해 노래를 불렀고 그리고 10년 후에 결혼소식을 전해왔다는 것이다.. 아마 그 10년 동안 그는 이렇게 그녀를 지켜봐오고 있었던건 아닐까..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EF 24-105mm L F4 IS
머예요??? 이제 만 9개월인 윤아는 모든게 신기하다..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Sigma 30mm F1.4 EX DC
보일랑 말랑~ 윤아는 숨바꼭질 중..??? ^^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Sigma 30mm F1.4 EX DC
board.. 한 때는 사랑한다는 말 한마디로만 빼곡히 채워졌던..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EF 24-105L F4
日常 #3 명품백화점과 대형할인점이 여기저기 들어서고 있는 요즘 세상 속에서도 손수 가꾼 채소를 길에 나와 파시는..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EF 24-105L F4 IS
개와 고양이에 관한 진실.. 가끔 그런 생각을 한다.. 고양이는 단순히 인간의 애완동물일 뿐 개처럼 인간의 친구가 되지 못 하는 것은 개는 인간이 인간에게서 버려져 혼자일 때도 언제나 곁에 있어주지만 고양이는 그렇지 않기 때문이다. 적어도 내 경험으로는 그렇다..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Sigma 30mm F1.4 EX DC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Sigma 30mm F1.4 EX DC
workholic..? 누군 일하고 싶어서 일하나.. 어쩌면 20대의 꿈같은 세월을 보내고 난 후의 우리들 모습.. at Teddy Bear Museum in Cheju-do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EF-S 18-55mm F3.5~5.6 USM II
이쁜이.. ^^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Sigma 30mm F1.4 EX DC
선글라스 끼고.. ^^ 한 여름에 어찌 선글라스를 끼지 않을쏘냐? 외삼촌이 씌워주는 선글라스를 넙죽 받아 쓰기는 했는데 무언가 적응이 좀 안 되나부다.. ㅋㅋ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Sigma 30mm F1.4 EX DC
as you see..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EF-s 18-55mm F3.5~5.6 USM II
그해 겨울.. I wished you were here with me.. taken by operation blue with Canon Kiss Digital N and EF-s 18-55mm F3.5~5.6 USM II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