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탈™

여유로운 어느날에
물길
영도 흰여울에서
살면서 가장 높은 건물에 올라가서...
성벽같은 느낌이 들어서 찍었는데...그닥
어느 작은 카페에서 아메리카노를 마시다
비닐이 빛을 받아서 나풀거린다.
2008년5월
수국꽃 필무렵
지난날 봄이라고 둘러본 날에
어떤날에
아련
원동역 주변 돌아보기
남원
사진을 바라보는 방법
전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