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하겠노. 네가 내가 알았던 네가 아니고 내가 네가 알았던 내가 아니었는데 마음을 준 사람이 병신일 뿐.
2020-06-06 1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