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레질하는 노인 미얀마에서 전통방식으로 천을 짜는 노인. 세월의 흔적이 주름으로 내려 앉았다.
2012-11-30 1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