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나무 이제 목욕을 즐길정도로 자랐습니다. 참 예쁩니다. 많이 사랑합니다.
2009-10-31 2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