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10일 냉장고 문을 열다가... 하루에도 수도 없이 열고 닫는 냉장고 그런데도 그속에 무엇이 있는지는 모른다. 잠깐 열린동안 보이는 것들을 보고 안다고 할 수 없다. 자주 꺼내는 것들 말고는 잘 모른다. 속으로 숨어 버린것들은 자꾸만 숨고 그속을 알듯 하면서 알 수가 없다. 나는 지금 가까운 사람들의 대화 속에서 또 만남속에거 정말 그사람들을 다 안다고 할 수 있을까? 주말에는 냉장고 청소라도 한번 해야 겠다. 헤묵은 것들을 꺼내고 정리해야 겠다. 2월 10일 냉장고 문을 열다가...
2009-02-12 1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