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city of LOVE 여행지에서 한다발의 꽃을 안고 다니는 일이 얼마나 기쁜일인지 카메라도 가방도 무거웠지만, 이 꽃만은 정말 날 가볍게 해주었습니다.
2008-11-03 2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