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Blue Scene 0309 오려낸 초생달 조각은 어느 우편배달부의 낯선 편지가 되어 희미해진 추억을 정리하는 저녁 무렵이면 나무 위에서 운다
2003-11-30 23: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