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주는 사람이 부리고 돈은 인어가 챙긴다 2005년 12월 31일 오전 아홉시가 되기 조금 전, 올해의 마지막 손님을 맞이하며 창을 닦는다.
2005-12-31 2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