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판의 노을은... 그렇게 물들어가고 있었다...
2005-06-27 2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