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gdad

http://www.raysoda.com/BDS/95893/BBS/871493/3.jpg 황혼 없는 오후
여행의 목적은 환상을 없애는데 있다라는 말. 그럴 듯 하다. 우린 언제나 여행 중이라는 것을 일상의 무게를 진중히 이해하게 되는 것.. 그 사소하고도 깊은 사실을.
subway #2
subway #1 이들은 어떤 꿈을 꾸고 어떤 생각을 할까..
그래 그토록 보고싶었던 기린을 봤다.
아프리카.. 넌 알고 있을까.
나를 감싸고 있는 시간은 느리지만 나는 조금 더 빨라야 한다. 당장 손을 맞잡을 수 없다면 조금 떨어져서 발걸음이라도 맞춰야 한다. 동행이라면. holga tmx
holga tmx
holga tmx
holga tmx
holga tmx 발라드는 짐머만 폴로네이즈는 폴리니 그러나 지금은 폴리니 발라드 그런 날.